11월 12일 토요일에는 베트남 출신 아내를 둔 남편들과 센터 활동가 등 7명이 모여 베트남어 교실을 시작하였다.

지난 6월부터 시작된 이주여성을 위한 토요 한국어 교실이 있는날은 남편들과 시부모등 가족들이 함께 오는 경우가 많았다.

이주여성들이 한국어를 배우는 동안 가족들은 따로 모여 국제결혼 가족이 겪고 있는 공동경험들을 나누며 여러가지 고민과 어려움 국제결혼에 대한 각자의 생각들을 스스럼 없이 나누기도 하고 어려웠던 문제를 지혜롭게 극복한 경험 등 도움이 되는이야기들을 서로 나누어 오곤 하였다.

또한 이주여성과 국제결혼가정에 대해 편견을 가지지 않고 힘이 되어 주고자 하는 센테의 분위기를 직접 접하면서 가족간에 문제가 생겼을때 스스럼없이 의논을 해올정도로  신뢰감이 자연스럽게 형성되었다.

이러한 분위기 속에서 아내들이 한국어를 배우는 시간동안 가족들은 간단한 베트남어를 공부해보자는 의견이 가족들로부터 나오게 되었고 그에 따라 오래전에 한국에 결혼해와서 안정적으로 생활을 하고 있는 베트남 여성을 강사로 초빙하여 베트남어 교육을 시작하게 되었다.

베트남어를 처음 시작한 날은  6개의 성조로 이루어진 베트남발음과 철자에 대해 공부 하면서
생소함과 외국어의 어려움을 동시에 경험을 하기도 하였고 다음주 부터는 본격적으로 인사표현부터 공부할 예정에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12월까지 시범적으로 진행하면서 가족간에 자주 주고 받는 일상적표현(인사하기, 하루일과 묻고 답하기, 하고싶은일 말하기, 전화하기,제안하기,건강에 대하여, 칭찬, 격려하기 등)중심으로 진행될예정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당신의 후원이 한국이주여성인권센터와 함께 할 수 있는 일들 이여인터예요^^ 2014.09.17 2381
126 우리 요즘 사진 찍는 재미에 푹 빠졌어요 file wmigrant 2009.05.22 3347
125 실천적 배움과 네트워킹을 위한 수도권 이주여성활동가 교육 마침 file admin 2009.05.01 3110
124 봄소풍 다녀왔어요. [3] file wmigrant 2009.04.27 3010
123 새봄맞이 이주여성 한방진료 소식 file wmigrant 2009.04.07 2958
122 가정폭력 피해 캄보디아 이주여성 구명 기자간담회를 마쳤습니다 file wmigrant 2009.03.05 3192
121 한겨레 기사 ; '느린언어로의 낯설지 않은 대화 2 -이주여성 삶 이야기' 발간 wmigrant 2008.12.17 3615
120 '일다'에 실린 이주여성 삶 이야기 [1] wmigrant 2008.12.17 3196
119 한방진료 - 감기 걸린 꼬맹이들과 함께 wmigrant 2008.11.24 3363
118 후원의 밤에 관심 가져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립니다 wmigrant 2008.10.22 3594
117 7월 24일(목) 사회통합 프로그램 이수제 토론회 - 법무부의 사회"통합"이수제를 다시 묻다 wmigrant 2008.07.25 3669
116 6월 26일 부모교육이 있었습니다. wmigrant 2008.07.01 3686
115 6월 28일 1학기 한국어 교육 종강과 함께 한국어교사회의가 있었습니다. wmigrant 2008.07.01 3907
114 한국어 자원교사 교육 및 회의가 있었습니다. [12] file wmigrant 2008.06.04 4312
113 5월 한방진료가 있었습니다. wmigrant 2008.05.19 3330
112 사회통합 프로그램 이수제의 전면 재검토 요구 기자회견 wmigrant 2008.04.14 3874
111 3월에 이주여성인권센터를 방문하신 분들 wmigrant 2008.04.01 3671
110 '한방진료' - 침이 무서운 이주여성들 wmigrant 2008.03.17 3616
109 한지공예 프로그램을 실시하다. wmigrant 2008.03.12 3398
108 이주여성들과 함께한 3·8 여성의 날 100년 기념 축제 wmigrant 2008.03.12 3119
107 전국 이주여성 활동단체 간담회 열려 [2] wmigrant 2008.03.12 6265